최종편집 : 2022-11-28 11:30 (월)
제주항공 겨울철 항공기 제∙방빙 훈련
상태바
제주항공 겨울철 항공기 제∙방빙 훈련
  • 김정훈 기자
  • 승인 2022.11.24 09: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항공안전 선제 대응…해외공항까지 순차적 현장 점검
▲ 제주항공이 11월23일 김포국제공항 항공기 이동지역 내에서 겨울철 대비 제·방빙 대응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 제주항공이 11월23일 김포국제공항 항공기 이동지역 내에서 겨울철 대비 제·방빙 대응 훈련을 진행하고 있다.

[한국공정일보=김정훈 기자] 제주항공(대표이사 김이배)이 제이에이에스(JAS)와 함께 11월23일 김포국제공항에서 겨울철 안전운항을 위해 선제적으로 항공기 제·방빙 대응훈련을 진행했다.

강설 상황을 가정한 이날 훈련에서 제주항공은 유관 부서별 의사결정, 현장에서의 대응 절차, 후속 조치가 이뤄지는 과정 등을 점검했다.

제주항공은 강설 예보가 있을 경우 지체없이 제·방빙 작업을 진행하고 전문 인력을 24시간 배치해 항공기 지연 등을 최소화할 예정이다.

제주항공은 제설 장비와 작업 숙련도, 운항 위험요소 등을 비롯해 강설과 한파 등 기상 상황에 따른 대응 체계를 사전에 철저히 점검해 겨울철 항공안전에 한 치의 소홀함도 없이 만전을 기한다는 방침이다.

제·방빙 작업은 항공기 시정거리 1.5km 이내 거리에서 눈이 내리면 항공기 이륙 전 표면에 붙어있는 눈, 얼음 등을 제거하는 절차를 의미한다. 제·방빙 용액을 통해 결빙 물질을 제거하고 추가 결빙을 예방하는 절차로 진행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11월 내에 국내공항 현장 점검을 진행하고, 다음달부터는 일본 나리타국제공항 등 해외공항까지 순차적으로 현장 점검을 확대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