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2-11-28 07:25 (월)
안전에는 쉼표 없다! 마포구 월드컵·연말 맞아 안전점검 강화
상태바
안전에는 쉼표 없다! 마포구 월드컵·연말 맞아 안전점검 강화
  • 김승식 기자
  • 승인 2022.11.24 15: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카타르 월드컵 및 연말연시 맞아 인파 몰릴 홍대 안전점검 지속 실시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홍대지역에 대해 특별 안전점검에 나선 박강수 마포구청장

[한국공정일보 김승식 기자] 365일 든든한 안전도시 마포를 위해 마포구가 ‘카타르 월드컵과 연말연시를 맞아 많은 인파가 몰릴 것으로 예상되는 홍대관광특구 일대 지역에 대해 특별 안전점검에 나선다.

이태원 사고를 계기로 다중 밀집에 따라 발생할 수 있는 안전사고 우려 때문이다.

이번 안전점검에서는 ▲홍대거리 등 인파 밀집 예상 지역 CCTV 관제 강화 ▲안전점검 및 질서유지 캠페인 ▲ 위험상황 발생 시 긴급 상황전파를 집중적으로 추진한다.

점검기간은 카타르 월드컵 한국 경기일인 11월 24일, 11월 28일, 12월 2일과 성탄절 및 연말 대비 12월 23일부터 24일, 12월30일부터 31일까지이다.

점검인원은 마포구 공무원과 지역주민들로 구성된 자율방범대 및 명예관광보안관 등 총 420명으로 1일 60여 명이 점검기간 중 특별 안전 점검에 나선다.

구는 군중 밀집상황에 따라 체계적인 대응을 이어 나갈 계획이다.

우선 구는 홍대 다중 인파밀집 예상 지역에 대한 CCTV 집중 관제 체계를 마련했다. 이를 통해 실시간으로 인파 밀집도와 사고 상황을 파악하고, 위험 상황 발생 시에는 경찰, 구청 종합상황실 및 특별점검반 등에 신속한 상황전파가 이뤄지게 된다.

또한, 야간 시간 동안 골목길, 비탈길 등 군중이 밀집할 경우 위험한 곳에 대해 집중적인 안전점검과 질서유지 캠페인을 진행하고, 효율적인 상황파악 및 인력배치를 위해 홍대 지역을 6개 구역으로 나누는 담당 구역제를 실시한다.

이후, 인파가 몰려 위험 상황이 발생할 경우에는 즉시 현장을 통제하고 인파 유입 차단 및 우회로 등을 신속하게 안내해 인파를 분산토록 조치하게 된다.

특히, 비상상황 발생 시 즉각적인 안전 조치가 취해질 수 있도록 마포경찰서 및 마포소방서와 공유할 수 있는 체계를 마련할 예정이다.

박강수 마포구청장은 “전 국민을 애통에 빠지게 한 이태원 사고와 같은 비극이 다시는 발생하지 않도록 사고 예방에 만전을 기할 것”이라며 “마포구는 주민의 소중한 생명 보호를 위해 철저한 안전점검을 통한 사고 방지와 신속 대응체계를 구축·강화해 나가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