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31 13:13 (화)
바디프랜드, 산자부 주관 ‘2022년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 선정 
상태바
바디프랜드, 산자부 주관 ‘2022년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 선정 
  • 김회란 기자
  • 승인 2022.11.28 10:32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사진= 바디프랜드 '팬텀 로보'
▲ 사진= 바디프랜드 '팬텀 로보'

[한국공정일보=김회란 기자] 헬스케어 안마의자 바디프랜드(총괄부회장 지성규)는 대표 헬스케어 품목인 안마의자가 산업통상자원부가 주관하고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인증하는 ‘2022년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에 2년 연속으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은 글로벌 시장을 선도하고 기업의 경쟁력 제고 및 수출 활성화에 기여하기 위해 매년 산업통상자원부 주관으로 대한무역투자진흥공사(KOTRA)가 운영하는 인증 제도다. 세계시장 점유율 5위 이내 및 5% 이상, 세계시장 규모 연간 5천만 달러 이상 등 구체적인 심사 기준을 통과해야만 선정될 수 있다.

바디프랜드는 지난해 안마의자 기업 최초로 세계일류상품 및 생산기업에 선정된 데 이어 2년 연속 명단에 이름을 올렸다. 글로벌 시장조사 기관 ‘프로스트 앤드 설리번’의 조사 결과에 따르면 바디프랜드는 안마의자 종주국인 일본의 파나소닉, 후지의료기 등 유수의 일본 브랜드를 제치고, 창립 10년만인 2017년 세계 1위를 차지한 이후 5년째 세계 시장의 정상을 지키고 있다. 

글로벌 안마의자 시장은 올해 약 66억불(약 8조원)로 추산된다. 바디프랜드는 2015년 안마의자 수출을 시작해 2017년부터 본격적으로 해외 시장에 눈을 돌려 현재 미국, 유럽(이탈리아, 프랑스), 베트남, 캐나다, 호주, 뉴질랜드 등 11개국에 진출해있다.

최근에는 성장 가능성이 높은 미국을 중심으로 글로벌 매출 확대를 위해 노력하고 있다. 바디프랜드는 미국 서부인 LA에 5개 직영 매장을 운영하고 있으며, 최근 애틀랜타에 신규 매장을 오픈하며 미국 지역 내 권역 확대에도 힘쓰고 있다. 대표 의료기기 ‘팬텀 메디컬 케어’는 미국 식품의약국(FDA)에 1등급(클래스1) 의료기기로 등록된 후 지난 10월 말부터 현지 출격을 완료했다. 내년 1월 초 미국 라스베이거스에서 열리는 세계 최대 가전·IT박람회 CES 2023에서도 다양한 출품작들을 선보일 예정이다.

바디프랜드 관계자는 “세계일류상품 선정을 통해 안마의자의 품질과 기술력을 인정받은 만큼 대한민국 헬스케어의 위상을 널리 알릴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며, “국내 안마의자 시장을 견인하며 성장해온 저력을 바탕으로 글로벌 시장에서의 입지 확대에 주력할 것”이라고 전했다. 

한편, 바디프랜드는 많은 후발업체들이 잇따라 진입하고 있는 안마의자 시장에서 초격차를 이루며 독보적인 1위를 점하고 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