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3-01-31 00:38 (화)
부산→서울 6시간10분 '귀경길 정체 극심'… 오후 4~5시 절정
상태바
부산→서울 6시간10분 '귀경길 정체 극심'… 오후 4~5시 절정
  • 조상식 기자
  • 승인 2023.01.23 09:5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설 명절 연휴가 시작된 지난 21일 서울 서초구 경부고속도로 잠원IC 부근이 귀성 차량들로 정체를 빚고 있다. 2023.1.21/뉴스1 ⓒ News1 이승배 기자
설 명절 연휴가 시작된 지난 21일 서울 서초구 경부고속도로 잠원IC 부근이 귀성 차량들로 정체를 빚고 있다. 사진제공=뉴스1

[한국공정일보=조상식 기자] 설 다음날인 23일은 귀경 방향 고속도로 혼잡도가 오후 4~5시쯤 절정을 이룬 뒤 24일 새벽이 돼서야 해소될 전망이다.

뉴스1 보도에 따르면 한국도로공사는 이날 전국에서 자동차 513만대가 고속도로를 이용할 것으로 예상했다. 이는 전날(612만대)보다 99만대 적은 예상치다. 수도권에서 지방으로 향하는 차량은 38만대, 지방에서 수도권으로 향하는 차량은 51만대가 될 것으로 예측됐다.

도로공사는 이날 오전부터 24일 오전 이른 시간대까지 귀경 방향 혼잡이 극심할 것으로 보고 있다. 다만 전날에 비해선 낮은 수준일 것으로 내다봤다.

서울 방향 정체는 오전 8~9시부터 시작해 오후 4~5시 사이에 절정에 이른 뒤 24일 오전 2~3시쯤 해소될 전망이다. 지방 방향 정체는 오전 10~11시에 시작돼 오후 4~5시쯤 최대치를 기록한 뒤 오후 7~8시 사이 해소될 것으로 보인다.

명절연휴 버스전용차로는 이날 오전 7시부터 23일 오전 1시까지 운영된다.

오전 10시 요금소 출·도착 기준 서울까지 예상 소요시간은 △부산 6시간50분 △울산 6시간30분 △강릉 3시간 △양양 2시간40분(남양주 도착) △대전 2시간20분 △광주 5시간50분 △목포 6시간 △대구 5시간50분이다.

같은 시간 서울에서 지방 주요 도시까지 예상 소요 시간은 △부산 5시간20분 △울산 5시간 △강릉 3시간20분 △양양 2시간10분(남양주 출발) △대전 1시간40분 △광주 3시간20분 △목포 3시간40분(서서울 출발) △대구 4시간20분이다.

주요 노선별로는 오전 9시30분 현재 경부선 서울 방향 안성분기점, 목천 부근(3㎞), 청주~옥산(4㎞) 등에서 정체가 발생하고 있다. 지방 방향으론 잠원~서초(3㎞) 구간에서 길이 막히고 있다.

서해안선에선 서울 방향 일직분기점 서평택~서평택분기점 부근(3㎞), 당진~서해대교(14㎞) 구간에서 정체가 발생 중이다. 중부내륙선에선 청주분기점 부근(4㎞)에서 정체가 극심하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