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4 15:43 (토)
박종우 거제시장, 체계적인 공공용지 확보 필요성 강조
상태바
박종우 거제시장, 체계적인 공공용지 확보 필요성 강조
  • 조상식 기자
  • 승인 2023.12.11 19: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필수 공공사업 용지 사전 확보 목적
박종우 거제시장, 체계적인 공공용지 기자간담회

[한국공정일보 조상식 기자] 거제시는 11일 오전, 기자 간담회를 열고 공공용지 확보 추진배경과 추진 현황, 향후 계획에 대해 설명했다.

박종우 거제시장은 공공용지 확보가 어떤 공약사항보다 거제 발전에 가장 필요한 핵심요소라고 강조하면서, 공공사업의 원활한 추진 및 예산절감을 위한 필수 과정이라고 설명했다.

지난 9월 개청한 농업기술센터를 예로 들며, 공공시설 조성 시 △유사시설 집적화를 통한 행정능률 향상, △확장성·접근성 고려, △도시를 상징하는 랜드마크 역할을 할 수 있도록 다양하게 검토해야 한다고 말했다.

국도비확보에 급급해 무조건 공모사업에 뛰어들 것이 아니라 다음 세대에서 떠안아야 할 미래의 사회·경제적 비용까지 충분히 고려해 정책을 시행해야 한다고도 말했다.

또한 거제9경 중 매년 수십만 명의 관광객이 찾고 있지만 여전히 사유지로 남아있는 바람의 언덕, 공곶이 등에 대해서도 적극 매입해 개인의 재산권 침해를 막고, 시에서 체계적으로 관리해야한다고 강조했다.

상문동 지역의 인구증가 역시 충분히 예견할 수 있었음에도 사전에 대비하지 못해 교통체증, 과밀학급, 공공청사 협소, 주차장 부족 등의 문제를 뒤늦게 해결하려다보니 지가상승 등 공공용지 확보에 어려움이 많다고 전했다.

거제시는 지난 2월과 8월 두차례에 걸쳐 전 면동을 대상으로 공공용지 확보 수요조사를 실시했으며, 사업부서 검토를 거쳐 공공용지 확보 계획을 확정했다.

그에 대한 사전 절차로 익년도부터 취득할 공유재산 22건, 토지매입비 591억원을 포함한 총 1,312억 원 규모의 2024년 공유재산관리계획안을 수립했다. 매년 공유재산관리계획에 따라 연도별 점진적으로 토지매입을 추진할 계획이다.

박종우 거제시장은 마지막으로 “100년 거제 디자인이라는 큰 목표 아래 공공용지 확보라는 밑그림을 그려 소수에 의해 흔들리지 않는 정책을 만들어나가겠다”는 말로 기자 간담회를 마쳤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