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9:11 (월)
롯데알미늄, 롯데인프라셀·롯데패키징솔루션즈 출범
상태바
롯데알미늄, 롯데인프라셀·롯데패키징솔루션즈 출범
  • 김충식 기자
  • 승인 2024.04.03 09: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차전지소재 전문 회사 ‘롯데인프라셀’, 패키징 특화 회사 ‘롯데패키징솔루션즈’ 출범
2일 오후 창립총회 개최하며 공식 출범…존속회사 최연수 대표가 신설법인 대표이사 겸직
최연수 대표, "회사분할에 따라 전문 사업분야에 집중할 수 있고, 경영 효율성도 한층 증대돼 기업가치를 한단계 끌어올릴 수 있을 것”
▲ 롯데알미늄 조직도
▲ 롯데알미늄 조직도

[한국공정일보=김충식 기자] 롯데알미늄이 2일 오후 차별화된 전문성 확보를 통한 사업 경쟁력 강화를 위해 ‘롯데인프라셀(LOTTE INFRACELL)’과  ‘롯데패키징솔루션즈(LOTTE PACKAGING SOLUTIONS)’를 공식 출범했다.

롯데알미늄은 기존 사업을 물적 분할해 2차 전지소재 전문기업인 ‘롯데인프라셀’과 패키징 특화 기업인 ‘롯데패키징솔루션즈’를 신설하고, 존속회사의 최연수 대표가 신설법인 두곳의 대표이사도 겸직한다고 밝혔다.

롯데알미늄의 양극박 및 일반박 사업을 영위하던 BM(Battery Material)사업본부는 ‘롯데인프라셀’이라는 신설법인으로 캔, 연포장, 골판지, 생활용품, PET병 사업을 영위하던 PM(Packaging Material)사업본부는 ‘롯데패키징솔루션즈’라는 신설법인으로 각각 분할됐다.

‘롯데인프라셀’은 2차전지소재의 혁신적인 기술을 바탕으로 배터리 생태계의 근간이 되는 기업이 되겠다는 의지를 담았다. 2차전지 배터리 소재를 바탕으로 유럽과 북미 등 글로벌 공급 체계를 구축하고 친환경 배터리 소재 전문회사로 발전시켜 고객과 함께 발전해 나갈 계획이다.

‘롯데패키징솔루션즈’는 패키징 기술력을 통해 삶의 질을 개선하고, 편리한 삶을 위해 다양한 솔루션을 제공하겠다는 의미를 담고 있다. 패키징 전문성을 더욱 강화하고, 친환경 아이템 및 차별화 제품을 확대해 시장을 선도할 계획이다.

최연수 대표이사
▲ 최연수 대표이사

최연수 대표이사는 “회사분할에 따라 전문 사업분야에 집중할 수 있고, 경영 효율성도 한층 증대되어 기업가치를 한단계 끌어올릴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롯데알미늄은 2022년 롯데케미칼과 함께 미국내 친환경 전기차 배터리 소재 시장 선점을 위해 현지 합작사 ‘롯데알미늄 머티리얼즈 USA(LOTTE ALUMINIUM MATERIALS USA)’를 美 켄터키주(Kentucky) 엘리자베스타운(Elizabethtown)근처에 설립했다. 롯데알미늄 머티리얼즈는 미국에 세워지는 최초의 양극박 생산 기지로 그룹내 화학군 2개 핵심 계열사가 미래 시장 선점을 위한 협력을 진행했다는데 의미가 있다.

2022년 유럽 양극박 시장수요를 선점하기 위하여 헝가리 터터바녀(Tatabánya) 산업단지에 생산공장을 성공적으로 완공한 이후 현재 2단계 추가 투자를 진행 중이며, 올해 가동을 계획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