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3 19:19 (토)
제주항공, 자전거 캐링백 서비스 확대 운영
상태바
제주항공, 자전거 캐링백 서비스 확대 운영
  • 최연수 기자
  • 승인 2023.12.27 11:4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내년 2월부 국내선 전 노선으로 확대…제주도 자전거 여행 편의성↑
▲ 12월27일 서울 강서구 제주항공 서울지사에서 정재필 제주항공 커머셜본부장(사진 왼쪽)과 윤준용 ㈜비르투컴퍼니(라운델) 대표이사가 ‘항공 운송 편의성 증대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 12월27일 서울 강서구 제주항공 서울지사에서 정재필 제주항공 커머셜본부장(사진 왼쪽)과 윤준용 ㈜비르투컴퍼니(라운델) 대표이사가 ‘항공 운송 편의성 증대를 위한 MOU’를 체결하고 있다.

[한국공정일보=최연수 기자] 제주항공(대표이사 김이배)이 내년 2월부터 김포~제주 노선에서만 제공하던 자전거 캐링백 서비스를 국내선 전 노선으로 확대 운영한다.

자전거 캐링백 서비스는 자신의 자전거를 가지고 항공 여행을 떠나고 싶어하는 승객을 대상으로 항공운송용 자전거 캐링백을 제공해 목적지까지 자전거를 안전하게 운송해주는 서비스이다.

제주항공은 12월27일 오전 서울 강서구 제주항공 서울지사에서 자전거 여행 스타트업 ㈜비르투컴퍼니(라운델)와 자전거 항공 운송에 필요한 상품 개발과 기술 연구, 운영 시스템 개발 등을 위한 업무 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고객들에게 차별화된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을 넘어 여행산업 스타트업과 협력해 상생 모델을 구축하고 동반 성장을 도모하기 위해 진행됐다.

자전거 캐링백 서비스는 2021년 5월 첫 운영을 시작한 이후 자전거 여행을 원하는 고객들로부터 꾸준한 인기를 얻고 있다. 이에 제주항공은 김포~제주 노선에서만 운영하던 해당 서비스를 내년 2월부터 국내선 전 노선을 대상으로 확대하고 내년 상반기 중에는 국제선에서도 해당 서비스를 제공한다는 계획이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차별화된 고객 경험 요소들을 제공하기 위해 노력하고 있다”며 “지속적으로 변화하는 트렌드를 반영해 소비자들의 니즈에 맞는 다양한 서비스를 선보일 계획”이라고 말했다.

한편 제주항공이 자사 SNS를 통해 진행한 설문조사에 따르면 여행을 결정하는데 있어 취미나 흥미 요소도 많은 영향을 끼치는 것으로 나타났다. 내년에 해외여행을 떠나겠다고 응답한 2809명 중 1986명(70.7%)은 ‘오직 취미나 흥미 요소를 즐기기 위해 여행을 결정한 경험이 있다’고 답변했으며 이 중 31.9%는 취미나 흥미 요소를 위해 20~30만 원 가량의 추가 지출을 할 의향이 있다고 답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