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7 11:59 (수)
HD현대중공업, 전천후 작업장 신설로 함정 건조 역량 높여
상태바
HD현대중공업, 전천후 작업장 신설로 함정 건조 역량 높여
  • 김충식 기자
  • 승인 2024.01.30 18:4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함정 블록 의장작업을 위한 고정식 대형 쉘터 1개 동 신축
날씨와 관계없이 작업 가능… 함정 블록 제작 능력 15% 향상
쉘터 1개 동 추가 건설, 내년부터 탑재 전 작업공정 100% 옥내 작업
HD현대중공업이 최근 특수선사업부에 새롭게 조성한 고정식 대형 쉘터(Shelter)를 비롯한 함정 블록 작업장
▲ HD현대중공업이 최근 특수선사업부에 새롭게 조성한 고정식 대형 쉘터(Shelter)를 비롯한 함정 블록 작업장

[한국공정일보=김충식 기자] HD현대중공업이 시설투자를 통해 함정 건조 경쟁력을 높이고 있다.

HD현대중공업은 최근 울산 본사 특수선사업부에 △고정식 대형 쉘터(Shelter) 1개 동 △크레인 2기 △부속건물 등으로 구성된 함정 블록 작업장을 새롭게 조성했다.

이 작업장은 총 면적 1820㎡로 쉘터는 길이 42m, 폭 42m, 높이 25m 규모다. 쉘터는 거대한 지붕 형태의 전천후 작업장으로, 선박과 함정의 건조를 위해 필요한 블록을 제작하는 공간이다.

옥외가 아닌 쉘터에서 블록을 제작하면 우천 시에도 작업이 가능하고 강한 햇빛과 바람을 피할 수 있어 안전사고 예방과 생산성 향상 효과가 크다. HD현대중공업은 새 블록 작업장 조성으로 블록 제작 능력이 15% 가량 향상될 것으로 예상했다.

이외에도 HD현대중공업 특수선사업부는 올해 선행작업을 위한 쉘터 1개 동을 추가로 건설해 탑재 전 작업공정을 100% 옥내에서 진행함으로써 함정 건조 역량을 대폭 높인다는 계획이다.

HD현대중공업은 최근 신축 블록 작업장에서 주원호 특수선사업대표를 비롯한 임직원이 참석한 가운데 안전기원 행사를 갖고, 안전한 작업으로 최첨단 함정을 차질 없이 건조할 것을 다짐했다.

한편, 올해 HD현대중공업은 차세대 이지스 구축함인 ‘정조대왕함’, 신형 호위함 ‘충남함’, 3천톤급 잠수함 ‘신채호함’ 등 총 3척의 함정을 해군에 인도할 예정이다. 이외에도 차세대 이지스 구축함 2·3번함 등 우리나라 해군의 주력이 될 함정을 비롯해 필리핀 해군의 초계함과 원해경비함 등 해외 수출 함정 건조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