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4 15:43 (토)
㈜한진, 설 특수기 ‘고객 서비스’ 만전 다짐 행사 가져
상태바
㈜한진, 설 특수기 ‘고객 서비스’ 만전 다짐 행사 가져
  • 김회란 기자
  • 승인 2024.02.03 01:5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노삼석∙조현민 사장, 설 특수기 기간 물량 증가하는 허브 터미널에 직접 방문
작업 현황 면밀히 점검하고, 현장 종사자 의견 청취 및 고객 서비스 만전 다짐
▲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가운데 왼쪽 두 번째), ㈜한진 조현민 사장(가운데 왼쪽)이 현장 종사자들과 설 특수기 ‘고객 서비스’ 만전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 ㈜한진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가운데 왼쪽 두 번째), ㈜한진 조현민 사장(가운데 왼쪽)이 현장 종사자들과 설 특수기 ‘고객 서비스’ 만전을 다짐하며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한국공정일보=김회란 기자] ㈜한진의 노삼석 대표이사 사장과 조현민 사장이 지난 1월 31일 설 특수기 기간 현장 점검을 위해 한진택배의 시작점인 남서울(구로) 허브 터미널 현장에 직접 방문했다.

㈜한진은 설 명절을 대비해 한진택배 터미널 중 서울 남서부 핵심 거점인 서울 구로구 가산동 소재의 남서울 허브 터미널을 방문하여 현장 종사자들의 의견을 청취하고, 고객 서비스에 차질이 없도록 안전보건관리 현황 등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특히, ㈜한진은 지난 1월 12일 정식 개장한 대전 스마트 메가 허브 터미널에 힘입어 올해 설 특수기 물량이 한진택배 사상 최대의 명절 물량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하고 있다.

이날 두 사장은 “안전한 작업 환경이 곧 고객 서비스로 이어지는 만큼 평소와 같이 안전을 최우선으로 고려하여 작업에 임해달라”고 당부하며, 각 터미널의 작업 상황을 확인하고, 휠소터 등 분류시설 점검, 현장 종사자 편의시설, 통제실 근무 상황 등 모든 작업장을 면밀히 살폈다.

또한, 겨울철 추위로 인한 빙판길, 장시간 야외 활동, 이른 일몰 시간에 따른 야간 운행 등에도 택배기사들이 소중하고 따뜻한 마음이 담긴 명절 상품을 고객에게 안전하게 전할 수 있도록 배송 시 안전도 강조하면서, 늘어나는 물량에도 고객 서비스를 위해 최선을 다하고 있는 종사자에게 간식 및 음료 등 격려품을 전달하는 등 현장 근무자들의 노고를 격려하는 것도 빼놓지 않았다.

㈜한진 관계자는 “설 특수기에 대비하여 어느때보다 현장의 안전보건 관리가 중요하다. 안전한 작업 환경이 고객 서비스로 이어지는 만큼 안전보건 사항을 더욱 면밀히 모니터링해 고객 서비스에 차질이 없도록 하고, 정기적인 점검을 통해서도 안전보건 사항을 준수하는데 만전을 기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