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5 19:11 (월)
하나은행, 홍콩 H지수 ELS 자율배상금 지급
상태바
하나은행, 홍콩 H지수 ELS 자율배상금 지급
  • 김정훈 기자
  • 승인 2024.03.29 18:3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홍콩 H지수 ELS 자율배상위원회 개최, 투자자와 합의를 거쳐 첫 자율배상금 지급 완료
투자자별 개별요소의 객관적 사실확인 거쳐 합리적인 배상비율 도출 통해 원만한 합의 이뤄
투자자 입장 충실히 반영한 신속ㆍ공정한 배상절차 진행으로 투자자 보호 및 신뢰 회복 만전
하나은행 본점
▲ 하나은행 본점

[한국공정일보=김정훈 기자] 하나은행(은행장 이승열)은 지난 28일 개최된 「홍콩 H지수 ELS 자율배상위원회」에 상정된 개별 자율배상안을 심의ㆍ의결하고, 일부 투자자들과의 합의를 거쳐 29일 은행권 최초로 배상금 지급이 이뤄졌다고 밝혔다.

이는 지난 27일 이사회 결의로 마련된 자율배상안의 신속한 진행을 통해 홍콩 H지수 ELS 투자 손실이 확정되고 사실관계가 확인된 투자자들과의 배상비율에 대한 원만한 합의가 이뤄진 결과다.

특히, 법령, 소비자보호 등에 관한 학식과 경험이 풍부한 외부전문가들이 참여한 「홍콩 H지수 ELS 자율배상위원회」를 통해 투자자별 개별요소와 사실확인 과정에서의 객관성과 공정성이 담보된 배상절차가 진행됐다.

하나은행은 이후에도 자율배상 절차 진행을 가속화하여 손실이 확정된 투자자들의 배상비율을 조속히 확정하고 개별 합의를 거쳐 신속히 배상금이 지급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할 계획이다.

하나은행 관계자는 “앞으로도 투자자들의 입장을 충실히 반영한 투명하고 신속한 배상절차 진행을 통해 투자자보호 및 신뢰 회복에 만전을 기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