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4-17 09:37 (수)
제주항공, "번잡한 성수기 피해 알뜰 여행 다녀오세요"
상태바
제주항공, "번잡한 성수기 피해 알뜰 여행 다녀오세요"
  • 최연수 기자
  • 승인 2023.07.17 10:4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8/21부터 내년 3/30까지 탑승 항공권…제주항공 회원만 예매 가능
모바일앱 구매 고객 추가 할인 및 신규 회원 대상 중복 할인 혜택
제주항공 7월 JJ멤버스위크
▲ 제주항공 7월 JJ멤버스위크

[한국공정일보=최연수 기자] 제주항공(대표이사 김이배)이 오는 7월17일 오전 10시부터 7월23일 오후 5시까지 제주항공 회원을 대상으로 월 1회 할인 항공권을 판매하는 이벤트인 ‘JJ멤버스위크’를 진행한다.

국내선 6개, 국제선 39개 총 45개 노선을 대상으로 8월21일부터 내년 3월30일까지 탑승 가능한 항공권을 할인 판매한다.

이번 JJ멤버스위크에서는 유류할증료와 공항시설사용료 등을 모두 포함한 편도 총액 기준으로 국내선의 경우 ▲김포/광주~제주 2만3600원 ▲청주~제주 2만6600원 ▲대구/부산~제주 4만600원 ▲김포~부산 3만6600원부터 구매 가능하다.

인천발 국제선 중 ▲일본 노선은 히로시마 9만2500원, 마쓰야마 10만2500원, 오사카/나고야 11만7400원, 시즈오카 12만6400원, 삿포로/오키나와 14만1400원, 도쿄(나리타) 14만6400원부터 ▲중화권 노선은 타이베이 11만6400원부터 구매할 수 있다. ▲동남아 노선은 마닐라/클락 9만4000원, 보홀 12만4400원, 호찌민 7만7000원, 하노이 10만4400원, 다낭 11만4400원, 푸꾸옥 22만2000원, 코타키나발루 14만2000원, 비엔티안 20만1900원, 방콕 14만9000원, 치앙마이 19만9000원부터 구매 가능하다. 그리고 ▲대양주 노선 괌 14만7300원, 사이판 16만원부터 ▲몽골 노선 울란바토르 13만5400원부터 판매한다.

부산발 국제선 중 ▲일본 노선은 오사카 12만3500원, 도쿄(나리타)14만6400원부터 ▲중화권 노선은 타이베이 10만6400원 ▲동남아 노선은 세부 10만9400원, 다낭 11만9400원, 방콕 18만원, 싱가포르 17만5900원 ▲대양주 노선은 괌 13만9700원, 사이판 15만3000원, ▲몽골 노선 울란바토르 10만5400원부터 구매 가능하다.

항공권은 예매 일자와 환율변동에 따라 총액 운임이 일부 변동될 수 있으며, 예약 상황에 따라 조기 마감 될 수 있다. 구매는 제주항공 홈페이지와 모바일 앱, 웹에서만 가능하다.

제주항공 7월 JJ멤버스위크 운임
▲ 제주항공 7월 JJ멤버스위크 운임

제주항공은 고객들의 경비부담을 덜어주기 위한 다양한 추가 혜택도 제공한다.

모바일 앱으로 항공권 구매할 경우 회원 등급에 따라 국내선 왕복 최대 2만원, 국제선 왕복 최대 3만원의 할인코드를 제공하고 신규 회원 가입자의 경우 국내선 7%, 국제선 5%의 중복 할인 혜택도 받을 수 있다. 카카오페이 또는 토스로 결제할 경우 결제 금액에 따라 최대 2만원의 중복 할인을 제공하는 결제 혜택도 제공한다.

이밖에 오는 10월29일부터 주 7회 일정으로 재운항을 시작하는 ‘베트남의 몰디브’ 푸꾸옥 노선에 대한 프로모션도 7월31일까지 진행한다. 재운항 개시일인 10월29일부터 12월31일까지 탑승 가능한 항공권을 대상으로 편도 총액 기준으로 22만2300원부터 판매한다.

제주항공 관계자는 “번잡한 성수기를 피해 실속 있는 휴가를 즐기려는 고객들을 위해 이번 프로모션을 진행하게 됐다”며 “합리적인 가격으로 제주항공과 함께 행복한 여행의 경험을 즐기시길 바란다”고 말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