최종편집 : 2024-02-28 19:35 (수)
[국제금융시장] OECD, 내년까지 글로벌 경기둔화 지속 예상
상태바
[국제금융시장] OECD, 내년까지 글로벌 경기둔화 지속 예상
  • 김정훈 기자
  • 승인 2023.11.30 08:1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착륙 회피는 가능할 전망
국제금융시장
▲ 국제금융시장

[한국공정일보=김정훈 기자] OECD는 내년까지 글로벌 경기둔화가 지속할 것으로 예상했다. 경착륙 회피는 가능할 전망이다.  

연준 주요 인사는 물가 전망 관련 이견을 보였다. 베이지북은 경기가 둔화되고 있다고 평가했다.  

미국 3/4분기 성장률(수정치)은 2021년 4/4분기 이후 최고치를 기록했다. 물가지표는 전기비 둔화했다.

OPEC+ 사우디·러시아는 추가 감산을 고려했다. 일부 산유국은 생산쿼터 축소에 반발했다.  

국제금융시장은 미국 연준 인사들의 발언, 3/4분기 성장률 등이 영향을 미치면서 주가변동의 주요요인이 됐다.   

주가는 -0.1% 하락했고, 달러화는 +0.1% 상승세를 보였다. 금리는 -7bp 하락했다. 

미국 S&P500지수는 기술주 중심의 차익매물 출회 등으로 하락했다.  

유로 Stoxx600지수는 인플레이션 둔화, 자동차 관련주 강세 등으로 0.5% 상승했다.

달러화지수는 양호한 3/4분기 성장률 등으로 상승했다.   

유로화 가치는 0.2% 하락, 엔화 가치는 0.2% 상승했다. 

미국 10년물 국채 금리는 내년 금리인하 가능성 등으로 하락했다.   

독일은 11월 소비자물가의 예상치 하회 등으로 6bp 하락했다.

뉴욕 1M NDF 종가는 1288.9원(스왑포인트 감안 시 1291.4원, 0.1% 상승)을 기록했다.

한국 CDS는 하락했다.


관련기사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주요기사